HOOC Politics & Social Affairs

투신 자살 대학생과 충돌한 30대 가장 사망

184SHARES
  • facebook
  • twitter
  • google+
  • kakaostory
  • email

[HOOC]야근을 마치고 귀가하던 30대 가장이 투신 자살한 20대 취업준비 청년과 부딪쳐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피해자의 사고 당시에는 만삭의 부인과 아들도 함께 있어 안타까움을 더했습니다.
 1일 광주 북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광주 북구의 한 아파트 출입구에서 A(39ㆍ7급 공무원)씨가 해당 아파트 20층에서 투신자살한 B(25ㆍ대학생)씨와 충돌하는 사고가 있었습니다.
 충돌 직후 A 씨는 119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후송됐으나 끝내 숨지고 말았습니다.
 전남의 한 지자체에 근무하던 A 씨는 사고 당일 야근을 마친 후 마중 나온 만삭의 아내와 6살짜리 아들과 귀가하던 길이었습니다.
 A 씨는 아파트 출입구에 먼저 도착해 아내에게 ‘빨리 와’라고 말하던 순간 하늘에 소주병 한 개가 먼저 떨어졌고, 이후 20층에서 몸을 던진 B 씨가 A 씨를 덮쳤습니다.
 투신한 B 씨는 9급 공무원 시험을 준비중인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그는 다가오는 시험에 대해 큰 부담을 느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편 A 씨는 공직생활이 8년밖에 되지 않아 연금을 받지 못할 처지로 전해져 주위의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습니다.
 A 씨가 근무하던 해당 지자체는 A 씨가 야근을 하고 퇴근하다 변을 당한 것을 감안해 공무상재해를 추진할 방침입니다.
 
 hooc@heraldcorp.com

184SHARES
  • facebook
  • twitter
  • google+
  • kakaostory
  • email
Previous
List
Next

댓글달기

0/ 200자

댓글(0)

    필진을 모집합니다.

    Fallow HOOC

    • facebook
    • kakao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