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OC Politics & Social Affairs

현실로 등장한 슈퍼보드, 세계 기록 갈아치웠다

185SHARES
  • facebook
  • twitter
  • google+
  • kakaostory
  • email

[HOOC]만화 '날아라 슈퍼보드'가 현실로 나타났습니다. 제트 추진식 호버보드를 타고 2㎞ 이상을 날아 세계 기록을 갈아치운 남성의 이야기입니다. 지난 2일(현지시간) AP통신과 영국 일간 가디언에 따르면 프랭키 자파타(37)라는 프랑스인 남성은 지난달 30일 프랑스 남부 지중해 연안 마을에서 수면에서 50m 뜬 채 2.2㎞를 비행에 성공했습니다.

Zapata-Racing-hoverboard-main_tcm25-427012.jpg
이는 기네스 세계기록인데요. 종전 최고 기록은 캐나다인 캐틀린 알렉산드루 두루가 지난해 세운 275.9m였습니다.
200여명이 지켜보는 가운데 성공적으로 비행을 마친 자파타는 물 위에 떠 있는 것은 “정말 평화로운 느낌”이라며 “이것이 내 일생의 과업이었다”고 밝혔습니다. 자파타가 만든 이 호버보드는 최장 10분 동안 날 수 있으며, 최고 속력은 시속 150킬로미터입니다.
그의 성공 소식과 함께 호버보드에 눈독 들이는 이들도 속속 등장하고 있습니다. 가장 적극적인 것은 각국의 군관련 인물들로 알려졌습니다.
자파타는 해외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어느 나라 군인지는 밝힐 수 없지만 다양한 국가에서 군용화 관련 접촉을 받았다"며 "옳은 일에 도움이 돼야 한다는 생각이며, 우선은 프랑스군과 수색, 구조, 대테러 보안 등의 분야에서 협력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hooc@heraldcorp.com

 

185SHARES
  • facebook
  • twitter
  • google+
  • kakaostory
  • email
TAG
Previous
List
Next

댓글달기

0/ 200자

댓글(0)

    필진을 모집합니다.

    Fallow HOOC

    • facebook
    • kakao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