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OC Politics & Social Affairs

아이폰, 세계 스마트폰 이익 94% 독식…갤럭시는 11%

191SHARES
  • facebook
  • twitter
  • google+
  • kakaostory
  • email

[HOOC=윤병찬 기자] 적게 팔고도 엄청 번 애플 vs 많이 팔고도 적게 번 삼성전자.

사실상 애플과 삼성이 양분하고 있는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의 현재 상황을 가장 잘 표현한 말이겠죠.

애플인사이더는 16일(현지 시간) 리서치 회사인 캐너코드 지뉴어티(Canaccord Genuity)의 자료를 인용해 보도했습니다.

애플이 지난 3분기 전 세계 스마트폰 판매 이익의 94%를 독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난해 3분기 85%보다 1년 새 9%포인트가 높아진 것입니다. 

사진 출처=애플 홈페이지


그러나 애플의 스마트폰 판매량은 4800만대로 전세계 스마트폰 판매량 중 차지하는 비중은 14.5%에 불과합니다.

전 세계 스마트폰 판매 1위 업체인 삼성은 어떨까요?

삼성은 전 세계 스마트폰 판매량은 24.5%인 8100만대를 판매한 것으로 추정됩니다. 하지만 판매이익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11%에 불과합니다.

이같은 차이는 판매가 차이 때문이죠.

애플의 아이폰 평균 판매가는 670달러. 영어이익이 37%나 돼죠. 삼성은 평균 판매가는 180달러에 불과합니다.

애플과 삼성을 합치면 100%가 훨씬 넘습니다. 이는 일부 업체들이 적자를 냈기 때문입니다. 캐너코드에 따르면 HTC, 블랙베리, 소니, 레노보는 적자를 냈다고 합니다.

yoon4698@heraldcorp.com


191SHARES
  • facebook
  • twitter
  • google+
  • kakaostory
  • email
TAG
Previous
List
Next
필진을 모집합니다.

Fallow HOOC

  • facebook
  • kakaostory